이메일 및 비밀번호가 정확하지 않습니다. 다시 한번 시도해 보시거나 '비밀번호 찾기'를 통해 비밀번호를 재설정 하시기 바랍니다.
표시된 항목을 확인해 주세요.
표시된 항목이 일치하지 않습니다.
이메일을 다시 확인해 주세요.
비밀번호를 다시 확인해 주세요.
구찌 코스모스를 준비하기까지의 과정을 엮은 메이킹 필름을 확인해보세요.
구찌 아카이브의 상징적인 작품들이 피렌체에서 상하이로의 여정에 올라 웨스트 번드 아트 센터에서 8개의 테마로 펼쳐집니다. 구찌 코스모스 전시회를 구상하고 디자인한 영국의 저명한 컨템포러리 아티스트 에드 데블린과 이탈리아의 패션 전문가 겸 평론가이자 큐레이터인 마리아 루이사 프리자는 몰입형 경험을 선사하는 이번 전시회를 만들기까지의 과정을 특별한 영상을 통해 보여주는데요. 그들이 어떻게 그 수많은 별자리 중 하나를 따라가서 아이디어와 독창성을 연결하고 하우스의 102년 역사와 디자이너와 지난 세기를 거쳐온 장인의 정신을 담은 스토리로 엮었는지 확인해 보세요.
구찌 코스모스는 상하이에 이어 런던에 상륙하여 2023년 10월 11일부터 12월 31일까지 180 Studios에서 전시됩니다.
 
디렉터: 유리 안카라니 
 
더보기 ^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구찌 코스모스를 기획하고 준비한 아티스트 에스 데블린과 큐레이터 마리아 루이사 프리자가 전 세계에서 진행될 몰입형 아카이브 전시회의 제작 과정에 관한 스토리를 전해줍니다.  102년 헤리티지를 담아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구찌 코스모스를 기획하고 준비한 아티스트 에스 데블린과 큐레이터 마리아 루이사 프리자가 전 세계에서 진행될 몰입형 아카이브 전시회의 제작 과정에 관한 스토리를 전해줍니다.  102년 헤리티지를 담아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구찌 코스모스를 기획하고 준비한 아티스트 에스 데블린과 큐레이터 마리아 루이사 프리자가 전 세계에서 진행될 몰입형 아카이브 전시회의 제작 과정에 관한 스토리를 전해줍니다.  102년 헤리티지를 담아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구찌 코스모스를 기획하고 준비한 아티스트 에스 데블린과 큐레이터 마리아 루이사 프리자가 전 세계에서 진행될 몰입형 아카이브 전시회의 제작 과정에 관한 스토리를 전해줍니다.  102년 헤리티지를 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