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메일 및 비밀번호가 정확하지 않습니다. 다시 한번 시도해 보시거나 '비밀번호 찾기'를 통해 비밀번호를 재설정 하시기 바랍니다.
표시된 항목을 확인해 주세요.
표시된 항목이 일치하지 않습니다.
이메일을 다시 확인해 주세요.
비밀번호를 다시 확인해 주세요.
Menu Back
제안 검색어가 없습니다.
검색어 제안
    카테고리
      search.box.no.article

      OSA/SSA 로그인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프랭크 레본 감독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거울은] 시각적으로 ‘사적인’ 콜라주를 만들어내고, 얼굴 속의 또 다른 얼굴을 비추는 거울 조각은 그 콜라주와 함께 완벽한 효과를 냅니다. 거울을 바라보며 우리는 스스로의 아름다움을 의심하죠. 처음 영상을 기획할 때 저는 주제를 ‘허영심’으로 잡았습니다. 하지만 촬영을 진행할수록 이야기는 타인에게서 매력적으로 느끼는 것들과, 일상 생활에서 마주치고 극복해야 하는 개인의 아름다움에 대한 불안 요소들을 다루게 되었습니다.
      더보기 ^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프랭크 레본 감독의 영상에서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에 대해 이야기하는 구찌 2019 봄/여름 패션쇼의 얼굴들을 만나보세요. 틀에 박히지 않은 아름다움
      비밀번호 찾기
      고객님께서 회원가입 시 입력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 주세요. 해당 이메일 주소로 비밀번호를 재설정할 수 있는 링크를 보내드릴 예정입니다.
      수신하기
      비밀번호 찾기
      고객님께서 회원가입 시 입력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 주세요. 해당 이메일 주소로 비밀번호를 재설정할 수 있는 링크를 보내드릴 예정입니다.
      수신하기
      비밀번호 찾기
      고객님께서 회원가입 시 입력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 주세요. 해당 이메일 주소로 비밀번호를 재설정 할 수 있는 링크를 보내드릴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비밀번호 재설정을 위한 안내 이메일을 발송하였습니다